-보도자료-애니송 가수 오디션, 두 번째 우승자 탄생

aenimaegseu_aenisong_geurangpeuri_2013_coejong_useungja

<일본대사관 & 애니맥스 공동주최 애니송그랑프리 2013>

애니송 가수 오디션, 두 번째 우승자 탄생

 

-      이누야샤의 주제가 'Grip'을 한국어 버전으로, BLOOD-C의 ‘순결 패러독스’를 일본어 버전으로 부른 박서희씨가 최종 수상의 영예

  

대한민국 차세대 애니송 가수를 꿈꾸는 이들의 무대, <애니송 그랑프리>의 두 번째 우승자가 탄생했다.

 

애니메이션 전문채널 애니맥스(대표 홍승화)가 지난 10일 주한일본대사관 공보문화원 3층 뉴센추리홀에서 일본대사관과 공동으로 주최한 ‘애니송 그랑프리 2013’의 최종 우승자로 박서희씨(25세)가 선정됐다.

 

이번 대회에서 박서희씨는 대회 1부에서 이누야샤의 주제가인 'Grip'을 ‘한국어 버전’으로, 2부에서는 애니메이션 BLOOD-C의 ‘순결 패러독스’를 ‘일본어 버전’으로 열창하며 뛰어난 노래실력과 화려한 무대매너를 선보였다. 작년보다 한층 까다로워진 심사 기준에도 본선에 진출한 쟁쟁한 10팀의 도전자들과 치열한 접전을 펼친 끝에 당당히 우승을 차지한 것.

 

최종 우승자가 된 박서희씨는 “전혀 우승을 예상하지 못했는데 수상의 영광을 차지하게 되어 기쁘다”며 “평소 꿈꾸던 애니송 가수의 꿈에 한걸음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돼 무척 설렌다. <전일본 애니송 그랑프리> 무대에서도 꼭 멋진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우승자 박서희씨에게는 애니맥스에서 방영 예정인 인기 애니메이션 프로그램의 주제곡을 부를 수 있는 기회와 9월 29일 일본 동경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전일본 애니송 그랑프리 2013’ 결선 무대에 스페셜 게스트로 참여하는 자격이 주어진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유명 성우이자 인기 애니송 가수로 사랑 받고 있는 이용신 씨가 진행을 맡았으며, <제 5회 전일본 애니송 그랑프리 대회>의 최연소 우승자 ‘스즈키 코노미’를 비롯해 지난해 우승자인 김초희씨가 특별 무대를 선보여 예비 애니송 가수를 꿈꾸는 도전자들에게 의미 있는 시간을 선사했다.

 

애니맥스 마케팅팀의 신경모 팀장은 “이번 <애니송 그랑프리 2013>은 지난 해에 비해 탄탄한 실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갖춘 팀이 많아 심사위원들이 심사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많은 분들의 관심과 성원 속에 대회가 성공적으로 잘 마무리된 만큼, 앞으로도 애니송 가수를 꿈꾸는 많은 도전자들의 꿈의 무대가 지속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맥스핫